물고기 가시가 목에 걸린 것[魚骨?] 

물고기 가시가 목에 걸린 것[魚骨?]  
대체로 뼈가 목에 걸려서 내려가지 않는 데는 옥설무우산을 쓴다[삼인].  
○ 목에 걸린 것의 종류에 따라 치료해야 한다. 예를 들면 물고기 가시가 걸린 것은 가마우지(뿣쎣)로 치료하고 바늘이 걸린 데는 자석(磁石)을 쓴다. 머리털이 걸린 데는 머리털 태운 가루를 쓰고 뼈가 걸린 데는 삵이나 범의 뼈를 써야 한다. 그러니 각기 종류에 따라 치료해야 한다는 것이다[삼인].  
○ 모든 물고기담은 다 뼈가 걸린 것을 내려가게 한다. 쏘가리(뺊魚膽)나 가물치(뽦魚膽)나 붕어의 담(魚膽)도 다 쓸 수 있는데 섣달에 잡은 담(膽)이 더 좋다. 주염열매(조협) 1알만큼 떼어 데운 술에 타서 마시면 토하면서 걸렸던 것이 곧 나온다. 토하지 않으면 다시 데운 술을 마셔서 토해야 한다. 뼈가 나오지 않으면 다시 먹는다[본초].  
○ 남붕사(南鵬砂)를 머금고 있으면 걸렸던 뼈가 녹아 내리듯이 없어진다[득효].    
○ 쇠고비(관중)를 진하게 달여서 1잔 반을 세번에 나누어 연이어 먹으면 잠깐 사이에 가시가 나온다[득효].  
○ 사인(縮砂)과 감초가루를 솜에 싸서 물고 있으면 침이 나오는데 그것을 삼키면 곧 토한다[단심].  
○ 들모시풀뿌리(野苧根)를 깨끗하게 씻어서 찰지게 짓찧은 다음 앵두알만큼씩 떼서 쓰는데 닭뼈가 걸렸을 때에는 닭고기 국물에 타서 먹고 물고기 가시가 걸렸을 때에는 물고기 국물에 타서 먹으면 곧 나온다[단심].    
○ 물고기 가시가 목에 걸렸을 때에는 잉어의 비늘과 껍질을 불에 태워 가루를 내서 물에 타 먹으면 곧 나온다[본초].  
○ 위[뽃] 속에 물고기 가시가 들어가서 찌르는 것같이 아플 때에는 오수유 달인 물 1잔을 마시면 가시가 연해져서 나온다[강목].  
○ 원추리뿌리즙(훤초근즙)을 마셔도 곧 내려간다[강목].  
○ 해달피(海獺皮)를 달인 물을 마시기도 한다. 수달피도 좋다. 또한 가마우지나 물촉새를 태워 가루를 내어 미음에 타서 마셔도 곧 내려간다[본초].  
○ 봉선화씨를 물에 갈아 그 즙을 숟가락으로 떠서 이빨에는 닿지 않게 목구멍에 넣는다. 씨가 없으면 뿌리를 쓴다[의감].  
○ 주염열매가루(쏗角末)를 코에 불어넣어서 재채기를 하여도 곧 나온다[유취].  
외형편:인후 | 2004/06/29 06:07 pm | 스크랩 | 이 글에 대한 덧글(0)